Tagged: energy effciency

그냥 중국 계획 번역해서 이행하자

그냥 EU 계획 번역해서 이행하자‘라는 글을 쓴 적이 있다.

그런데, 멀리 EU까지 갈 것도 없이 그냥 중국 계획 번역해도 되게 생겼다.

중국의 ERI(Energy Research Institute)와 미국의 Lawrence Berkeley National Laboratory, Rocky Mountain Institute가 ‘중국의 2050년까지의 에너지 소비와 생산의 혁명을 위한 로드맵’을 2016년 9월에 발표했던 것이다. 거의 4년 전이다.

<요약본>

일본에서는 적어도 요약본이라도 이렇게 그대로 번역해서 검토하고 있다.-> 링크

<전문>

내용 중 가장 인상적이었던 것을 하나 뽑자면, 산업부문에서 이 로드맵을 달성하기 위해 필요한 투자비가 기준시나리오 대비 10~15 trillion RMB(10~15조 위안, 1.5~2.3조 달러 6.5위안=1달러, 2010)가 더 드는데, 이를 통해 연료를 줄여서 생기는 이익만 해도 5.5~8.2 trillion RMB(5.2~8.2조 위안, 0.8조~1.3조 달러)에 달한다는 것이다. 역시 잘 만든 계획에는 돈 얘기가 반드시 나온다.

이 자료를 국내에서 검토했는지 찾아보았지만, 찾을 수 없었다. 있는데 내가 못 찾은 거면 좋겠다. 아무도 검토하지 않았다고 생각하고 싶지는 않다. 그렇다면 너무 슬프니까.